본문 바로가기

일기장

다람쥐똥 커피 시음 후기


제가 커피를 좋아하는 걸 아는 제 와이프가, 아는 분을 통해서 신기한 커피를 얻어다 주었답니다. 이 커피의 이름은 '다람쥐똥 커피'입니다.

덕분에 한 잔 마셔볼 기회가 생겼는데요. 다람쥐 똥 커피는, 다람쥐가 커피 체리를 먹고 싼 커피콩으로 만든 커피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포장에 다람쥐가 그려져있네요. 귀여운 다람쥐는 어린시절 동화에서도, 또 동물원에서도 늘 귀여움을 담당하고 있는 어린이들의 친구이죠!!


다람쥐똥 커피의 티백 후면에는 이렇게 필터가 달려 있답니다. 향이 참 좋은데요. 맛은 어떠할지... 더욱 궁금해지는군요.


컵 위에 다람쥐똥 커피 필터를 잘 펴서 올려둔 다음에, 향을 맡아보니 커피가루의 향이 너무나 좋네요. 방향제로도 쓰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고 만족스러웠어요.


뜨거운 물을 내립니다. 물을 너무 많이 부으면 괜히 망칠까봐 조심조심 다람쥐똥 커피를 완성해 봅니다.. 티백이 물을 받아서 커피를 내리는 시간이 조금은 걸립니다. 차분하게 이 시간을 기다려야 합니다.


다람쥐 똥 커피가 완성되었습니다. 맛은 솔직히 그저그렇습니다. 처음엔 엥 이게 뭐야? 싶습니다. 하지만 다 마시고 난 다음에 묘한 만족감이 들고, 깔끔하면서도 뭔가 여운이 남는 것 같습니다.

베트남에서 유명한 커피라고 들었는데, 개인적으로는 G7커피가 더 맛있는 것 같습니다.

이상으로 다람쥐똥 커피 시음기를 마치겠습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로그인이나 회원가입 없어도 되는
공감과 댓글 남겨주세요^^
소셜댓글은 티스토리가 아니어도 가능합니다^^




티스토리 툴바